총 게시물 119건, 최근 0 건
제목
현대판 서유견문기 -해외에서는 누구나 외교관이다-   대한항공에 적립한 마일리지 2만마일이 2019년 1월부로 난데없이 사라졌다. 대한항공의 소비…
길샘 김동환 칼럼   백두산(白頭山) -한,중 백두산천지 국경선은 언제 ?-   우리나라 모든 산의 조종(祖宗)…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환경외교 -미국 조 바이든 대통령을 맞는 한국의 환경- 조 바이든 미국 대선 민주당 후보가 내년 1월 20일 46대 대통령 취임을 앞두고 있…
   우리의 환경외교는 안녕하신가 -국회는 심도 있는 미군기지 오염대책 내놔야- 코로나19로 조용조용 진행된 올 환경노동위원회 …
진정한 리더 -나에게도 자기결정능력 장애가 있는가?- 지도자가 결정하는 업무량과 품질에 따라 한 단체나 기관의 운명은 결정되고 흥망이 갈라진다. 전문 기…
집현전과 상수도본부 세종 재위 32년, 상수도본부 31년의 평가  날 선 칼날인지, 무딘 칼날인지, 금 간 칼날인지 모르지만 환경부가 최근 수도역사상 처…
수도,먹는샘물,정수기는 공생과 기생관계 수도행정, 정수기 마케팅전략 연구해야 공공시장보다 민간시장이 물산업 성장동력 높아   환경국제전략…
그린뉴딜과 한국판 그린뉴딜 최근 15년 동안 한국사회는 국제적 시각에 입 맞추는 각종 운동이 전개되어 왔다.2000년대 초반 ‘지속가능한 발전’을 시작으로 …
*한쪽 날개를 잃어버린 나비는 다음날 아침이슬을 먹고 견뎌 내더니 그날 저녁  그자리에서 죽어갔다.-나는 모든 것들은 날개가 있어야 살 수 …
제5의 권력 시민사회단체(NGO) -기부문화의 질곡-   요즘 방송에서는 세계 어린이들의 기아(飢餓)와 구호(救護) 관련 사회단체들의 광고가 경쟁적으…
2020-4 칼럼      밤을 잊은 그대에게, 아니 잃어버린   감미로운 추억속의 음악방송 제목이 아니다. 지금 한국 국민들은 밤…
파생종교와 하이애나 -신흥종교들의 공통점-   하이에나는 암컷이 수컷보다 크며 무리의 우두머리다. 그 집단은 철저하게 서열화 되어 있고 새끼들…
자연의 역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메시지 지구가 몸부림치고 있다. 복통에 괴로워하다 토약질(홍수, 대설, 가뭄)을 하고 지구, 아니 인간에 대해 역습을 하…
새해를 시작하며 수자원공사, 운영과 관리의 조화  이 세상에서 종사와 국가를 보전하고 백성을 안락하게 하고자 한다면 마땅히 정치제도를 고쳐서 상하…
길샘 칼럼-한해를 갈무리하며   한국, 지속가능발전목표(SDGs)는 후진국 -행복지수는 54위, 자살율 1위인 나라-   2020년을 기점으로 우…
전남 강진 공단의 기적 -읍참마속(泣斬馬謖),누참마속(淚斬馬謖)-  촉과 위나라의 군사력 차이는 2차 세계대전 당시 독일과 오스트레일리아 정도라고 할…
-분별과 효율성 있는 새로운 제도 필요-   신문고(申聞鼓)는 중국 송나라에서 처음 시행했던 제도로, 이미 법제화되어 있던 상소, 고발제도의 보완책…
19-9 칼럼 -싱가포르 PUB는 왜 성공했나-   한국형 물산업 집중단지가 국내에서는 최초로 대구에 설립됐다. 입지선정에서 객관적이고 공정하며 미…
인천, 서울 수돗물 사고 통곡서(痛哭書)   한·일 무역 전쟁이 달아오르면서 정치권에서 이순신장군을 조명하는 것을 보고 정치는 구실만 있으면 무…
김동환칼럼-19.7   한·일 무역전쟁, 환경산업은 안녕하신가   일본 아베정권은 최근 우리나라 대표기업인 삼성전자의 반도체 핵심소재인…
미세먼지, 국가적 대응에 대한 기대와 염려   작금, 환경 분야 중 국가적 대응전략을 세운 분야가 미세먼지이다. 반기문 위원장을 중심으로 기재부…
길샘 김동환 칼럼-2019.6   인천수돗물 적수발생은 대형사고의 예고편   대부분 수질사고는 하루 이틀이면 원상태로 해결되는 것이 기존…
 1  2  3  4  5  6  맨끝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로 120길 18, 다동101호 / 02) 351-3143 / FAX 02)356-3144 / ionestop.kr / agamool @hanmail.net
발행인 김동환 / 편집인 김동환 / 등록번호 서울, 아02186 / 등록일 2012년 07월 06일 / 발행일 2012년 07월 1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원 Copyright ⓒ 환경경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