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427건, 최근 0 건
제목
문정호 전환경부차관의 자전적 –공직심서-연재 10   3.1. 실행되지 않는 정책은 정책이 아니다   조문은 있되 법령이나 규칙이 …
수도사업자를 위한 단계별 물안전계획 매뉴얼 사례연구 2 : 라틴 아메리카 및 카리브해 (LAC)   현장 경험 5.1 - 불충분한 염소 주입을 해결하기 위…
존심(存心)과 잔심(殘心) 검도 수련자들은 이 문제로 갈등이 아주 심하다.문제는 한문이 아니라 순수 한글로 표현하면 그 말이 그 말처럼 같은 의미로 사용된다…
건강한 물은 에비앙, 스파클, 석수, 홈플러스 샘물,수돗물병물은 부산순수, 서울아리수, k-water 순건강지수 높은 물이 맛있는 지수는 낮아 건강한 물지수(K-i…
대한민국 최고의 맛있는 물은 어떤 물일까 맛있는 물 지수-휘오제주, 히말라야, 삼다수 순 유명약수에서는 화암약수가 유일하게 5위 우리나라에서 생산 판…
특집기획-해외수출 엔지니어링의 한계와 극복방안 엔지니어링업계 해외수출에 기진맥진도화, 건화가 전체 수출의 70% 차지금융 파이낸싱, ODA 전략, 공공기업 …
칼 넣기 다른 일본이름으로는 납도(納刀, 오사메)라고 한다. 어떠한 경우에도 칼을 칼집에 넣는 중에는 잔심이 있어야 한다. 칼을 칼집에 넣는 방법은 기법에 …
수도사업자를 위한 단계별 물안전계획 매뉴얼   사례연구 1 : 호주 역류방지 대책 중요관심점으로 설정   현장 경험 4.1 - 관리조치 평…
2019.12. 264 호 중국의 물 산업-정수기산업의 중국시장동향-3 중국 정수기 시장규모 전년대비 33% 성장 공간절약형 컴팩트 정수기가 인기 브랜드 인지도 향…
국감서도 일본 난타, 기술속국에서 독립하자 일본 해운사로 수천억 원 운임비 지불 방사능 오염된 고철 일본서 수입한 한국   올 국감에서 이색적…
- 중국의 물 산업-생수시장의 중국시장동향   중국의 지하수 수질 60%가 나쁘다 평가 한국 백두산생수 중국시장개척 미약 중국의 고가 생수는 …
물 관련 주요 부품기업(관로산업) 상하수도분야에서는 엔지니어링사의 상위 5개사와 더불어 강관, 주철관 등 부품기업이 매출액 기준 상위그룹을 형성하고 있다…
서울기술연구원 해외로 손 뻗는다 글로벌 사회-글로벌 연구 네트워크 구축 미국과학자대회현장에서 아이디어 수집도 서울기술연구원(원장 고인석)은 재…
일본 동경, 취수원 이중화로 연결사업 전개 서울-동경 2019 포럼 서울에서 개최 비온뒤 땅이 굳듯 상수도는 지속적 연계를    …
   베트남의 환경현황-환경 규제 강화   18년의 경제 성장률은 7.08%로 견고한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는 베트남의 환 경분야는 어떻…
환경부 역사상 최대 증액 미세먼지 예산 DPF 부착 자부담 한시적으로 면제 10년 이상 노후 방지시설 중소사업장 우선 지원     환경부(장관 …
     한국 기업의 베트남 진출-폐기물, 물산업 집중공략 필요   수자원공사-지하수 모니터링시스템 시범   환경부 산하…
기획특집/해외현장탐구-베트남 하노이를 가다-2 *하노이의 상징이던 대우호텔보다 뒷편 롯데호텔이 더 우람하게 하노이를 상징하고 있다. 한.베…
활성탄 삼천리카보텍 베트남공장준공 하노이 하이즈엉성 공단에 5천평 시설 재생활성탄 가공으로 삼성전자등에 납품    국…
친환경농업전략 네덜란드에서 배워라 식량안보지표 네덜란드 5위,한국 25위 바헤닝언 대학과 정부 농업연구청 합병성공   한국이 식량 안보 지표를…
EENEWS-Eneviro&Economic News   VI Top-Ion Skin-Ion with revitalized healing power of water Water generator to revitalize health propert…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로 120길 18, 다동101호 / 02) 351-3143 / FAX 02)356-3144 / ionestop.kr / agamool @hanmail.net
발행인 김동환 / 편집인 김동환 / 등록번호 서울, 아02186 / 등록일 2012년 07월 06일 / 발행일 2012년 07월 1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원 Copyright ⓒ 환경경영신문. All rights reserved.